본문 바로가기

시엠립

캄보디아 앙코르와트 여행기 총정리 지난 1월 훌쩍 떠나버린 캄보디아 씨엠립 앙코르와트 여행, 세부적으로 여행기를 올렸는데요 이제 이 하나의 글로 정리해볼까 합니다.땡처리 여행상품을 구경하던 여행간지노... 매우 싼 가격에 나온 앙코르와트 패키지 여행 상품을 보고 한시간동안 고민끝에 지르다!하지만 출발일은 다다음날이었으니, 그야말로 급히 떠난 여행이 되어버렸던 것이지요. 그렇게 갑자기 도착한 캄보디아 씨엠립 공항 2013/01/14 - [여행휴양상자/캄보디아] - 갑자기 떠난 여행, 캄보디아 씨엠립 여행기 #01 공항과 호텔 밤에 도착했기에, 일단 호텔에서 하룻밤 자고 여행을 시작합니다. 일단 캄보디아 씨엠립에 왔으면 앙코르 크메르 유적을 구경해야겠지요. 2013/01/15 - [여행휴양상자/캄보디아] - 여행간지노 캄보디아 씨엠립 투어 .. 더보기
씨엠립의 아침과 왓트마이의 잔혹한 흔적 - 캄보디아 여행기 20 앙코르와트, 앙코르톰도 어느정도 돌았고, 다시 캄보디아의 아침입니다.이번 여행의 마지막 아침이기도 했네요. 오토바이를 타고 다니는 사람들.. 씨엠립의 메인 거리인데, 아직 차가 많이 보이지 않는 모습입니다. 왓트마이(Wat Thmei)에 들렀습니다.전에도 말했지만 '왓트'에 사원이라는 의미가 있으므로 '왓트마이 사원' 이라는 표현은 틀린 것입니다. 그냥 왓트마이라고 해야합니다.슬픈역시가 담겨있는 곳이지요. 그리 오래되지 않은 옛날, 1975년부터 크메르루즈 군이 캄보디아인들을 대량학살한 사건이 있었습니다.영화 '킬링필드'를 통해 공개된 사건으로도 유명하지요. 킬링 필드 (1985)The Killing Fields 8.8감독롤랑 조페출연샘 워터스톤, 하잉 S. 응고르, 존 말코비치, 줄리안 샌즈, 크레이그.. 더보기
안젤리나 졸리로 유명해진 레드피아노 펍 스트리트 - 캄보디아 씨엠립 여행기 19 여행을 가면 그 나라의 펍 스트리트같은 곳에서 맥주를 한 잔 하면서 밤문화를 경험해보는 것도 좋지요. 캄보디아의 대표적 펍스트리트는 씨엠립의 레드피아노를 중심으로 형성이 되어있습니다.안젤리나졸리때문에 주변상권까지 흥하게 만든 레드 피아노, 캄보디아 여행을 간다면 꼭 한 번 들러보시라고 권해드리고 싶은 곳이네요. 펍 스트리트(PUB STREET)로 이동합니다. 이태원이 떠오르는 펍스트리트, 외국인이 상당히 많이 보입니다. 그 유명한 레드피아노에 도착했습니다. 안젤리나졸리가 툼레이더를 찍으면서 머물렀던 이 곳. 지금은 안젤리나졸리가 당시에 몇년간 머물렀던 2층 숙소도 지금은 펍으로 바뀌어있습니다.2000년부터 영업을 한 The Red Piano, 지금도 외국인들이 꼭 한번씩 들러야 하는 장소가 되어있어 자리.. 더보기
앙코르와트 3층에서 만난 한국 여성분들이 말은 건 이유는? - 캄보디아 여행기 18 캄보디아 여행 중 아무래도 앙코르와트가 가장 중요한 곳이었기에 벌써 이 곳만 네번째 포스팅이네요.지난 리뷰들을 먼저 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아 앙코르왓 지난 여행기를 링크합니다. [여행휴양상자/캄보디아] - 앙코르와트로 들어가는 서쪽으로 난 왕도 - 캄보디아 여행기 15[여행휴양상자/캄보디아] - 앙코르와트에서 꼭 찍어야 하는 사진 - 캄보디아 여행기 16[여행휴양상자/캄보디아] - 앙코르와트 1층 회랑의 흥미로운 이야기들 - 캄보디아 여행 17 앙코르와트 1층 회랑을 지나 2층으로 올라갑니다. 앙코르왓 3층으로 올라가는 가파른 계단이 보이시나요?이 마저도 더 가파른 계단이었다가 떨어지는 사고가 종종 있어서 좀 더 안전하게 새로 만든 계단이라고 하네요. 3층 계단 아래에서 본 모습입니다.이 곳을 올라가기.. 더보기
앙코르와트로 들어가는 서쪽으로 난 왕도 - 캄보디아 여행기 #15 캄보디아 여행, 특히 시엠립으로 여행을 오는 사람들의 대부분은 바로 이 앙코르와트를 보러 왔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지요.앙코르 톰을 어느정도 돌고 점심식사 후에 도착한 앙코르왓 입구로 들어가는 길이 큰 강으로 둘러쌓여있네요. 이번에도 사자상과 나가상(뱀)이 늠름하게 지키고 있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앙코르와트 입구는 서쪽으로 나있습니다.서쪽이라면 해가 지는 방향인데, 어째서 이 쪽으로 길을 내었을까요?산 사람이 아닌 신이 지나다니는 길로 만들었다는 설, 즉 앙코르와트가 무덤이라서 동쪽이 아닌 서쪽으로 입구를 내었다는 설도 있고,다르게 보면 왕이 신과 일치하고싶은 욕심에 그렇게 내었다고도 설명합니다.앙코르와트에서 바라보는 저녁 노을이 너무나도 아름답기에 서쪽으로 내었다는 설도 있습니다. 옛날에는 이 길을.. 더보기
앙코르톰의 핵심, 바이욘 사원 - 캄보디아 여행기 #14 원숭이를 만났던 바이욘사원, 이제 들어가봐야겠습니다. 아! 들어가기 전에, 먼저 벽의 조각을 봐야겠네요.바욘(Bayon)사원은 앙코르톰의 핵심 유적지입니다. 앙코르 톰에 오면 바이욘의 미소를 꼭 보고가야 한다는 말이 있을 정도니까요. 여기도 뭔가 정교한 조각이 새겨져있습니다. 설명은 들었었는데... 음... 안쪽으로 들어오니 마당같은곳이 나오네요. 바이욘사원은 수십개의 얼굴이 조각되어있는 불교사원이지요. 위로 올라가보겠습니다. 올라와서 내려다보니... 바이욘사원에는 이렇게 활짝 웃는 얼굴 관음보살상이 조각되어있지요. 향을 피우고 제를 지내는 곳들이 물론 지금도 남아있습니다.이 사진을 찍었다가 졸지에 팔에 빨간 줄을 감고 (당하고) 돈을 내게 되었네요.난데없이 불교 의식을 치르고 왔습니다. 온화한 미소를 .. 더보기
바이욘 사원 앞에서 만난 원숭이 포착 - 캄보디아 앙코르톰 여행 #13 코끼리 테라스가 있는 곳에서 다시 툭툭이를 타고 바이욘사원으로 왔습니다.오는 길에 코끼리 사진도 포착하고 재밌었지요. 바이욘사원도 많은 관광객들이 찾는 앙코르 톰의 유명한 사원입니다. 앗 그런데 사람들이 뭔가를 찍고 있어서 보니.... 원숭이가 보이는군요! 옥수수를 먹고있네요. 아 뭔가 원숭이 사진을 제대로 찍어보고싶다는 생각이 듭니다.캄보디아에선 원숭이를 종종 볼 수 있는데, 난폭해지기도 하므로 너무 가까이 가지 않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광각렌즈 위주로 사진을 찍다가 이 원숭이 때문에 단렌즈로 잠시 교환을 해봅니다. 조심스레 가까이 다가가서 원숭이를 제대로 포착! 성공했습니다.이 사진 꽤 마음에 드는군요. 단렌즈를 챙기길 잘 했습니다. 자, 그럼 다시 바이욘사원으로 들어가볼까요? 바이욘사원에서 찍은 .. 더보기
앙코르 톰 코끼리테라스 - 캄보디아 시엠립 여행 #11 캄보디아 씨엠립 앙코르톰 코끼리테라스를 계속 거닐고 있습니다.여기서 코끼리들이 사열한 것을 바라보면 어떤 느낌이 들었을까요? 마주보고 있는 중앙에는 이러한 건축물이 있습니다. 자야바르만 7세가 이 곳에서 세상을 다 가진듯한 느낌을 가졌겠군요.사진을 찍은 지점은 국왕 전용 테라스 위치입니다. 계단을 내려가봅니다. 사진촬영을 하는 외국인이 참 많지요.캄보디아 유적은 정말 전세계에서 관광을 오는 것 같습니다. 1월의 캄보디아는 정말 좋은 날씨에서 여행할 수 있는 시기인 것 같네요. 이제 코끼리테라스를 뒤로하고 다음 여행지로 걸어서 이동합니다. 이 좁은 길로 들어가봅니다. 조각들이 기다리고 있네요. 기억이 가물가물하지만, 신들이 조각되어있었던 것 같습니다. 코끼리테라스에서 문둥왕테라스로 가고 있습니다. [여행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