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영주 맛집

영주 맛집 랜드로바 떡볶이를 아시나요? 영주 시장 랜드로바 앞, 이 곳의 명물 랜드로바 떡볶이가 있습니다. 사실 간판이 있는 것도 아닌 노점인데, 랜드로바 매장 앞에 있어서 랜드로바랍니다. 이른바 랜떡! 그런데 여기가 명물이랍니다. 궁금해서 안 먹어볼 수가 없죠. 떡볶이 노점이 이 곳만 있는 것도 아닌데 여기에만 사람이 몰려있습니다. 물론 아래 사진은 대부분 저희 일행이긴 하지만, 떡볶이를 포장해주시는 사이 많은 손님들이 다녀가더라고요. 이 곳에선 상당히 많은 부분을 직접 하신다고 합니다. 이른바 수제 떡볶이인 셈이죠. 손이 상당히 많이 가는 만큼 맛도 있더군요. 제가 매운 걸 잘 못 먹어서 많이 먹지 못했는데, 함께 있던 일행분들이 대부분 맛있다며 표정이 밝아지셨던걸 보니 확실히 영주 떡볶이 맛집이 맞는 것 같습니다. 회전율이 좋으니 재사용.. 더보기
이 고깃집 하나로 영주에 갈 이유는 충분했다. 맛있는 음식을 많이 먹어왔다고 생각했고, 특히 고기엔 일가견이 있는 편이라 생각했습니다.스테이크는 내공 있는 쉐프가 굽거나 아주 비싼 곳이 아닌 이상 그냥 제가 집에서 굽는 게 더 맛있다 생각했고, 대부분의 맛집은 서울에서도 맛볼 수 있을거라 생각했죠. 영주의 동남풍 식당에 들른 이후 저의 고기부심은 다시 초심으로 돌아왔습니다. 우선 멤버도 좋았습니다. 멋진 분들과 함께했다는 것은 음식에 있어서 충분한 고급 조미료가 됩니다.저희를 위해서 세팅도 미리 해주셨더라고요. 서울에서 이 가격을 주고 이 수준으로 먹을 수 있는 곳은 없다고 자신할 수 있을 것 같아요. 아니, 가격이 문제가 아니고 그냥 이 정도 수준을 본 적이 없습니다.신선도나, 보관, 손질상태 모두 훌륭합니다. 드라이에이징도 직접 하는 식당입니다... 더보기
영주 맛집 투어 - 남원추어탕, 일월식당, 애플빈 커피 네이버와 같은 국내 포털에서 맛집을 검색해서나오는 블로그들의 맛집은 뭐다?바로 그 블로거의 주관적인 평가 + 일반적인 의견 수렴 정도의 이상이 되기 어렵습니다.물론 그 지역의 괜찮은 음식점 수십군데를 들른 블로거라면 모를까, 그런 게 아니라면 사진을 보고 그냥 평가할 수밖에 없겠죠. 이 글도 마찬가지입니다. 제가 경북 영주에서 가본 식당이 얼마나 되겠어요?하지만 오늘 소개하는 곳들은 영주에 오래 계신 분의 추천을 받아 다닌 곳이기에 기본 신뢰는 깔고 갔다고 봐야겠죠. 1. 영주인데 남원추어탕? 무쇠달마을에서 걸어갈 수도 있는 곳에 위치한 이 곳. 험한 산길 죽령길로 넘어오다가 배고플 즈음 발견하는 위치에 있는 남원추어탕.토요일 점심이긴 했지만 마을이 한적한 이유가 다 여기 모여있기 때문인가 생각이 들 정..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