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장강삼협

삼협댐을 지나 마지막 삼협인 서릉협을 바라보며 - 양자강크루즈 #17 오렌지노의 중국 양자강(장강) 크루즈 여행기 #17 삼협댐을 지나 장강 마지막 삼협인 서릉협을 바라보며 삼협댐을 모두 통과하고 아침이 밝았습니다. 자욱한 안개 구름과 함께 삼협댐 주변의 모습이 보입니다.양쯔강을 크루즈로 다니며 이렇게 집들이 많이 보이는 건 오랜만인 것 같습니다. 비가 조금씩 내리고 있네요. 비와 잘 어울리는듯한 저 곳 이 곳의 풍경도 예사롭지 않습니다. 삼협댐을 관람하고 돌아온 여행객들. 이제 다시 배에서 서릉협을 통과하며 마지막 협곡에 대한 기념을 남깁니다. 장강에는 강물, 협곡, 구름이 전부이지만, 여전히 멋진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유유히 서릉협(시링샤)를 지나며 멋진 광경을 놓치지 않으려 애씁니다. 양쯔골드크루즈 6층 갑판에서 자연을 그대로 만끽하며 아마도 내 생애 이런 크루.. 더보기
운우지정, 구름 가득한 무협을 지나다. - 양자강크루즈여행 #16 오렌지노의 중국 양자강(장강) 크루즈 여행기 #16 장강삼협의 두번째 협곡, 운우지정과 같이 구름 가득한 무협을 지나다. 안개구름으로 인해 운우지정의 전설이 어울릴 수밖에 없는 이 곳은, 장강 삼협의 두번째 협곡, 무협입니다. 소삼협에서 다시 양쯔골드크루즈로 돌아온 뒤, 선내에서 무협을 관람했는데, 비가 어마어마하게 쏟아졌지요. 우산 살이 뒤집혀서 위험해질 정도의 수준이었고, 겨우 카메라를 세워 촬영했지만 좋은 사진은 별로 없는 것 같네요. 사진보단, 직접 바라보는 게 더 좋았던 무협... 중국에서는 무협을 우샤라고 발음합니다. 날씨가 좋으면 12개의 봉우리를 모두 확인할 수 있었을 것 같은데... 어마어마한 구름이었네요. 정말 무협에 어울리는 곳인 것 같습니다. 이날 선내 석식 중에 선장이 직접 인사를.. 더보기
소삼협에서 안개 짙은 장강의 절경을 지나며 - 양자강크루즈여행 #15 오렌지노의 중국 양자강(장강) 크루즈 여행기 #15 장강 소삼협에서 안개 짙은 장강의 절경을 지나며 장강의 작은 삼협, 소삼협을 여전히 유랑하고 있었습니다.비로 인해, 자연적으로 생긴 폭포가 간혹 눈에 띄네요. 영험한 기운이 느껴지는 안개 속 봉우리들 소삼협을 유유히 지나는 작은 배 정말 아름답지 않나요? 서유기 저팔계를 닮았다는 바위, 정말 신기하지 않나요? 이 건 정말 대박인듯 저팔계 얼굴도 비슷하고 심지어 배꼽까지! 뱃사공들이 쉬어가던 공간이었을까요? 밥 지어 먹은 흔적으로 천장에 그을음이 있다고 들은 것 같네요. 인공폭포가 아닌, 자연스럽게 생긴 폭포 사진상으론 잘 안 보이지만, 중국의 장례 문화인 현관을 볼 수 있는 곳입니다. 동굴에 현관이 있는데, 역시나 잘 안보이죠? 강물색이 아쉽습니다. 이.. 더보기
배 안에서 감상하는 구당협(취탕샤)의 숭고미 - 양자강크루즈여행 #12 오렌지노의 중국 양자강(장강) 크루즈 여행기 #12 크루즈에서 감상하는 구당협(취탕샤)의 숭고미 백제성에서 다시 크루즈에 올라 구당협(취탕샤)를 바라봅니다.양쯔강 크루즈 여행을 하면 장강 삼협 중 가장 처음 만날 수 있는 협곡인 구당협은 삼협 중 길이는 짧지만 험준한 협곡입니다. 양쯔골드크루즈 6층 갑판에서 지나가는 구당협을 바라봅니다. 바람이 정말 많이 불었네요~ 수위가 높아졌던 곳은 나무가 자라기 힘든 환경이 되어 저렇게 경계선이 뚜렷하게 보입니다. 산 할아버지. 구름 모자 썼네. ㅇㅇ 마치 산 봉우리에서 연기를 뿜어내는듯한 짙은 안개 구당협의 크게에 압도되어, 자연의 숭고미를 느끼게 됩니다. 6층 갑판에는 실내에서 볼 수 있게 자리가 마련되어 있습니다. 맥주와 함께 구당협 감상~ 크루즈로 유랑하며 .. 더보기
중경에서의 첫 식사, 삼협 박물관 관람, 그리고... - 양자강 크루즈 여행기 #1 오렌지노의 중국 양자강(장강) 크루즈 여행기 #1 중경에서의 첫 식사, 삼협 박물관 관람, 그리고... 양자강크루즈, 첫 여행지인 중경(충칭)에서의 식사는 중국 현지식이었습니다. 인원이 많은 단체였으나, 회의를 위해 따로 스텝회의를 하면서 빠질 수 없는 것이 바로 술.사천지역 명주인 노주노교라고 합니다. 깔끔하고 맛있더군요! 첫 관광지는 삼협박물관. 제 여행기에 쭉 나오겠지만, 장강 삼협(싼샤)는 구당협, 무협, 서릉협을 말합니다.양자강(장강)의 역사가 담겨있는 곳입니다. 중경이 찜통도시라고 하던데, 역시나 8월 말인데도 덥더군요. 보안검색대에 소지품을 검사하고 들어간 이 곳. 실내는 꽤나 쾌적합니다. 삼협박물관의 전시관을 다 보는 데 그리 오랜 시간이 걸리지는 않습니다. 양자강에 삶을 맡긴 그들의 생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