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천지

[중국간지노] 백두산(서파) 천지, 고구려 유적 탐방기 총정리 평생 한번은 꼭 보고싶었던 백두산 천지. 마침 여행에 자유로운 상황이 되어 2011년 8/31 ~ 9/4 4박 5일간 중국에 다녀오게 되었습니다. 총 15편에 걸쳐 '중국간지노'라는 타이틀로 오렌지노의 중국 여행기를 연재하였고요, 이 글에 모두 정리하고자 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해당 글을 클릭하셔서 봐주시면 감사드리겠습니다. [중국간지노 01] 정신없는 출국, 공항에서 뛰어다닌 이유는? http://jino.me/1625 대련공항에서 멀지 않았던 성해공원입니다. 해변이 있다는 것이 특이하지요. [중국간지노 03] 비사성 옥황전에서 만난 옥황상제 http://jino.me/1632 압록강에서 유람선을 타고 북한을 조망합니다. 거의 한국인을 위한 관광상품이라 봐야겠지요.. 통일에 대해 다시 한 번 깊게 생각.. 더보기
어렵게 본 백두산 천지, 그 감동을 사진과 동영상으로 나눕니다 [중국간지노 09] 어제 올린 글, 백두산에 오르며 천지에 도달하기 전까지를 포스팅했지요. 2011/09/15 - [여행휴양상자/중국] - [중국간지노 08] 드디어 오른 백두산, 과연 천지를 보여줄 것인가? 중국이 운영하는 관광버스를 타고 백두산 서파 코스 중 천지 부근에 도착하였습니다. 이 곳 부터는 계단을 걸어서 올라가야합니다. 아시다시피, 백두산 천지는 왠만해서 그 모습을 보여주지 않는 곳입니다. 3대가 덕을 쌓아야 그 모습을 볼 수 있다는 말도 있고, 백 번 가면 두 번 보기에 백두산이라는 말도 있습니다. 그런데 운 좋겠도 비가 오지 않기 때문에 천지를 볼 가능성이 매우 높아졌습니다. 막상 오르면 비가 올 수도 있다고 하니 아직 방심하기는 금물입니다. 이 곳 계단을 오르는 것은 일반적인 등산보단 쉽지만 그래도 만만.. 더보기
[중국간지노 08] 드디어 오른 백두산, 과연 천지를 보여줄 것인가? 백두산에 가기 위해 전날부터 머무른 호텔. 이 근처는 도대체가 좋은 호텔이 없답니다. 220V는 화장실에만 가능하기에, 아이폰을 화장실에서 충전해야했고... wifi는 기대하는게 잘못이고요. 심지어 방의 메인 등이 나갔는데, 프론트에 말했더니 직원이 와서 보더니 안되는거라고 미안하다면서 갑니다. 직원들 서비스? 그런거 없습니다. 중국은 사상이 다릅니다. 어쨋든 백두산 천지를 봐야 하는 날. 호텔을 나서고 화이팅을 외칩니다! 3대가 덕을 쌓았다면 볼 수 있겠지요? 가는 길에 한인이 운영하는 기념품샵에 들릅니다. 내리지 않으려 했는데, 화장실때문에 내려봅니다. 살 건 없습니다. 중간중간 토종꿀을 파는 곳이 있습니다. 일행 중 꿀 전문가 선생님이 계셨는데, 맛을 보시더니 토종꿀이 아니라 하십니다. 덧붙여, 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