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코리아타운

LA(로스앤젤레스) 코리아타운부터 다운타운까지 걷기 여행간지노의 미서부 나홀로 여행기 오렌지노의 미국 자유여행 라스베가스편 - LA(로스앤젤레스) 코리아타운부터 다운타운까지 걷기 베드버그까지 경험한 그 호텔에서 체크아웃을 하고 캐리어만 맡긴 채로 가볍게 나왔습니다. 오후엔 라스베가스로 가기 위한 국내선 항공편을 끊었기에, LA를 좀 더 느끼고 가고자 함이었죠. 웨스트 8번가에서 보다 메인이라 할 수 있는 코리아타운 중 공포의 지하철이 있는 윌셔대로를 걸어갈 생각이었습니다. 한글 간판이 참 많이도 보였습니다. 일단 코리안 비비큐 우국이라는 곳이 보이네요. 믿어주세요. 한국 아닙니다. 미쿡입니다. 놀랍게도 교회도 많고 한의원까지 보입니다. 아니 무슨 솥뚜껑 삼겹살집도 있냐고요. 현지 교민분들께서 많이 그리우셨나봅니다. 이런 곳들이 많은 걸 보면. 거리엔 한국.. 더보기
미국 로스앤젤레스(LA) 지하철은 과연 안전할까? 다시는 타지 않기로 결심한 3가지 사건들 이번 미국 여행에 앞서 상당히 많은 로스앤젤레스(LA)쪽 경험자 분들이 저에게 했던 공통적인 우려가 하나 있었는데, 차 렌트를 하지 않는다는 점이었습니다. 국제면허증도 만료되었고, 혼자 돌아다니기에 차량 렌트는 다소 과한 소비인 것 같아 아예 염두하지 않았기 때문이었고, 현지 대중교통을 직접 경험해보고 싶었던 이유도 있었죠.그런데 이번에 엘에이에서 지하철을 딱 3번 타면서 3번 모두 위협적인 일을 겪고 나니 다시는 로스앤젤레스에서 지하철을 이용하진 않기로 했습니다. 결론부터 말씀드리면 치안이 좋지 않습니다. 우버나 리프트라는 좋은 교통수단이 있기에 (물론 그마저도 위험하다고 하시는 분들이 계시지만 전 상대적으로 상당히 안전하게 느껴졌습니다.) 차량을 이용하더라도 차 안에 가방이나 고가의 장비를 두면 강도.. 더보기
LA 코리아타운의 밤 분위기. 일단 혼자 다닐 곳은 아니었다. 여행간지노의 미서부 나홀로 여행기 오렌지노의 미국 자유여행 라스베가스편 - LA 코리아타운의 밤 분위기. 일단 혼자 다닐 곳은 아니었다. 미국 로스앤젤레스에 도착한 첫 날, 치안이 좋지 않다는 말은 들었지만, 해진직후는 그리 늦지 않은 시각이니 주변을 좀 돌아보기로 했습니다. 제가 있었던 호텔 건너편엔 코인 세탁소가 있었는데, 규모가 어마어마하더군요. 슈퍼마켓에선 아보카도 등 우리나라보다 싼 과일과 채소를 쉽게 찾을 수 있었습니다. 일단 캘리포니아 물가가 비싼 편이지만, 저처럼 효율적인 식재료를 찾아 직접 요리를 해먹는 사람들에겐 그래도 살기에 나쁘지 않을 것 같은 환경이더라고요. 일단 채소들이 좀 다르니, 우리나라의 어떤 것과 비슷한 것들이고 어떻게 활용할 수 있는지 미리 알아둬야 할 것 같더라고요.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