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터키여행

카파도키아 열기구에서 내리면 샴페인이 기다린다. - 터키일주여행#23 여행간지노의 터키 여행기 오렌지노의 터키 일주 여행 후기 #23 카파도키아 열기구에서 내리면 샴페인이 기다린다. 아아~ 먼저 경사를 말씀드리겠습니다.최근에 여행 관련 오픈캐스트를 개설해서 터키 일주 여행부터 등록하고 있는데... 4, 5번째로 발행한 카파도키아 이야기가 연속으로 네이버 메인으로 뙇~!!! 진정한 메인은 열기구인데 그 전에 이런 대박이 터지니 기분이 좋네요~ 카파도키아 벌룬투어를 통해 열기구를 타면서 찍은 사진이 워낙 많아서 3편으로 나누었습니다. 이제 정말 지면과 가까워진 상태로 비행을 하면서, 착륙을 시도하는 열기구들도 보이기 시작합니다. 다른 열기구가 또 가까이 보입니다. 파란 그라데이션 하늘과 열기구의 조합 아침마다 열기구를 볼 수 있는 리조트같은 곳이네요. 수영장이 마치 닌자거북이.. 더보기
첫 목적지는 호메로스의 출생지 이즈미르 - 터키일주여행 #1 여행간지노의 터키 여행기 오렌지노의 터키 일주 여행 후기 #1 첫 목적지는 호메로스의 출생지 이즈미르(Izmir) 이번 터키 여행 일정은, 이스탄불로부터 반시계방향으로 도는 코스였습니다.이스탄불은 아타튀르크 국제공항만 찍고 다시 이즈밀로 향하는 국내선을 탔기에 첫 목적지는 이즈미르(Izmir))라고 보는 게 맞네요. 이번에 터키항공을 국제선 2번, 국내선 2번을 탔는데 꽤나 만족스러웠습니다. 터키쉬 에어라인 후기는 별도로 할 예정입니다. 터키엔 밤 늦게 도착한지라 이즈미르의 라마다호텔(RAMADA PLAZA)에 묵고 아침 일찍 일어났는데, 유럽은 시차가 느리니 아침에 일어나는게 편하네요. 7시간을 번 느낌이랄까요? (귀국한 지금이 오히려 고생이죠) 아침에 호텔 창문으로 이즈미르의 아침을 찍어보지만 전망이.. 더보기
여행간지노 귀국! 터키여행기가 시작됩니다. 여행간지노의 터키 여행기 - 오렌지노의 터키 일주 여행 후기 - 8일간의 터키 일주 여행을 마치고 귀국했습니다.아직 마무리하지 못한 여행기가 3개(중국 충칭, 대만 타이페이, 태국)나 있지만 일단 터키 여행기도 시작은 해야겠죠? 이번 터키여행 루트는 이랬습니다. 이스탄불 > 이즈밀 > 셀죽(에페수스) > 쉬린제 > 파묵칼레 > 안탈랴 > 시데 > 카파도키아 > 이스탄불 이번엔 예전처럼 사진을 일단 많이 찍는다기 보다, 좀 더 고민해서 컷수를 줄였습니다.그래서 만족스러운 사진도 있었고, 시간이 매우 짧았던 파묵칼레처럼 건진 사진이 하나도 없는 곳도 있네요. 어머니와 함께 가느라 패키지여행을 선택해서 얻은 것도 많지만 잃은 것도 참 많아요. 여행 날씨 운은 정말 타고난듯한 저이기에, 이번에 카파도키아에서도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