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iPhone/Garageband TIP

ETRI 에트리 웹진 스마트 아티스트 오렌지노 이진호 인터뷰

반응형


한국전자통신연구원 에트리 ETRI를 아시나요? 전자 통신 관련 기술 분야에서 워낙 유명한 기관이다보니, IT 업계에 계신 분들은 많이들 알고 계신 곳이죠. 저 또한 다음에서 일할 때 회사에서 에트리와 함께 연구를 진행하던 것이 있었으니 알 수밖에 없었던 곳이기도 하고요.



에트리 홈페이지에 보이는 최근 성과들만 봐도 막강한 기술을 가진 연구원이라는 걸 알 수 있지요.

이런 에트리에서 발행하는 웹진 ETRI webzine에 인터뷰 요청을 받게 되었습니다.

좋은 기회라는 생각이 들어, 응하지 않을 수 없었지요.


스마트 아티스트라는 수식어로 아이패드 음악을 하고 있는 저 오렌지노의 이야기가 2016년 7월 29일 오늘자 기사로 등록되었습니다.



ETRI 웹진 https://www.etri.re.kr/webzine/20160729/03.html 에서 확인하실 수 있고요.

웹진 메인 페이지에서 조금만 내리면 위와 같이 PEOPLE 코너에 'IT와 음악이 만드는 즐거운 화음' 이라는 제목과 제 사진이 ㅎㅎ

(기사 머릿글 캡쳐)


에트리가 대전에 있다보니 제 인터뷰를 위해 더운날 대전에서부터 올라오신 담당자님이 고생을 많이 하신 것 같았어요.

기사엔 등록되지 않은 다른 사진들도 잘나온 것들이 많아 사진작가님께도 특별히 감사의 말씀을 드리고 싶네요.



인터뷰를 잘 정리해주셔서 제가 답변했던 말들이 아주 잘 정리된 것 같습니다.

아이패드 개러지밴드 등 앱을 이용하여 음악을 하기 시작하게 된 계기부터, 간단한 활동내역들에 대한 정리에 대한 부분.



또 제가 여행을 좋아헤서 여행간지노라는 이름으로 포스팅을 많이 하는데, 여행지에서 느낀 걸 음악으로 만드는 작업에 대해서도 잘 표현된 것 같습니다. 아직 미완성인 와이키키의 맛이 빨리 나와야 할텐데요 ㅎㅎ



스마트아티스트 오렌지노로 활동하는 것과 헤드헌터 꿀잡지노로 활동하는 것에 대한 장단점도 말씀드린 것 같네요.

본업은 헤드헌터이지만 조만간 기업의 채용담당자 내지 인사담당자가 되기 위해 준비중입니다.



순수 예술이 아닌 컴퓨터음악이라는 점에 대해 거부감을 가질 필요가 없다는 메시지도 전달했습니다.

이미 인공지능으로 만든 음악이 인간이 만든 것보다 더 큰 감동을 줄 수 있는데, 인정할 수 있어야겠지요.



누구나 쉽게 작곡도 할 수 있도록 강좌들을 진행해왔는데, 요즘은 과외와 같은 수요도 많아지고 있네요.

사실 이 부분은 좀 고민중입니다. 여건이 허락한다면 진행해볼 생각도 있고요.



자세한 내용은 에트리 웹진 기사 본문을 꼭 봐주시길 바랍니다!

https://www.etri.re.kr/webzine/20160729/03.html


반응형